ISU Receives S. Korean Complaint over Sochi Figure Skating Judging (소치 피겨스케이팅 판정 관련 제소장 ISU에 접수)

Official Movement and Reaction

April 16, 2014 

Yonhap News Agency

English article written by Jee-ho Yoo

Translated to Korean by Golden Yuna


한글은 여기



The international governing body for figure skating has received South Korea's complaint over the judging controversy at this year's Winter Olympics, officials said Wednesday. 


The Korea Skating Union (KSU) on April 10 filed a complaint over the disputed composition of the judging panel for the ladies' singles competition at the Sochi Winter Games in February. South Korean star Kim Yu-na won the silver medal with 219.11 points, behind the Russian upstart Adelina Sotnikova, who had 224.59 points. The decision baffled many fans and experts alike, after Kim performed a near-flawless routine in her free skate while Sotnikova made a noticeable landing mistaking during her program. 


A KSU official said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ISU) informed the South Korean body that it has received the KSU's complaint. Earlier in the day, Volker Waldeck, head of the ISU's Disciplinary Commission, told the German news agency DPA that the KSU had officially filed its complaint. Waldeck said it must be decided in the next three weeks whether the ISU or the Court of Arbitration for Sport (CAS) will be responsible for handling the case, and the result will only be determined afterward. 


The KSU is questioning the makeup of the judging panel for the free skate, rather than the results of the competition. The panel for the free skate included Alla Shekhovtseva of Russia, who is married to the head of the Russian figure skating body, Valentin Pissev. Another member, Yuri Balkov of Ukraine, had once been suspended from judging for a year after trying to fix the ice dancing competition at the 1998 Nagano Winter Olympics. Also, Alexander Lakernik, vice president of the Russian skating federation, headed the technical panel, which assesses skaters' spins and jumps, among other technical elements. 


The ISU Constitution and General Regulations state that "no protests against evaluations by referees, judges and the technical panel of skaters' performances are allowed." The ISU also states that protests against results "are permitted only in the case of incorrect mathematical calculation." However, under Article 24 of the ISU Constitution and General Regulations, complaints may be filed with the ISU's Disciplinary Commission "within 60 days of learning of the facts or events which constitute a disciplinary or ethical offense." The KSU said it believes the composition of the panel in Sochi was in violation of the ISU's ethical rules 


The KSU announced its plan to raise the issue with the ISU on March 21, and then waited until after the conclusion of the March 26-30 ISU world championships to take action. The KSU had earlier said filing a complaint may adversely affect our relationships with the ISU and international figure skating judges, and that it might put South Korean skaters at a disadvantage at future competitions. 





4월 16일, 대한빙상경기연맹(KSU, 이하 빙상연맹)의 한 관계자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의 심판 판정 논란에 대한 한국의 제소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빙상연맹은 지난 2월 열린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싱글 피겨스케이팅 경기의 심판진 구성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는 내용의 제소장을 발송했다. 그 경기에서 김연아는 완벽한 연기를 선보여 종합 219.11점을 받았으나, 연기 중 명백한 실수를 범하고도 224.59점을 받은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 밀려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 결과는 많은 피겨스케이팅 팬들과 전문가들은 당혹스럽게 만들었다.


볼커 발덱 ISU 징계위원장은 "앞으로 3주 안에 이것이 ISU에 결정권이 있는 사항인지, 아니면 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서 결정해야 할 것인지에 대한 판단을 내려야 한다"면서 "그 이후에 이 사안에 대한 결과가 나올 수 있다"고 절차를 설명했다.


빙상연맹은 경기의 결과가 아니라 심판진의 구성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 당시 심판진에는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의 총괄 이사 발렌틴 피세프의 부인인 알라 세코프체바가 포함되어 있다. 또 다른 심판인 우크라이나의 유리 발코프는 1998년 나가노 동계올림픽 아이스댄싱 경기에서 담합을 시도하려다 1년간 심판 자격 정지를 당한 바 있다. 또한, 선수들의 스핀과 점프 등 기술 요소를 평가하는 기술 심판진의 총괄자는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의 부회장인 알렉산더 라커닉이었다.


ISU 헌법과 일반 규정은 “점수 계산에 수학적으로 오류가 있을 때를 제외하고는 선수의 연기에 대한 심판 판정에 항의할 수 없다”고 명시하고 있다. 그러나, ISU 규정 제 24항에 따르면, “징계 및 윤리 규정 위반 사실을 알게 된 경우에는 그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ISU 징계위원회에 제소할 수 있다.” 빙상연맹은 소치 올림픽 여자 피겨스케이팅 경기의 심판 구성이 ISU의 윤리 규정을 위반한 것이라고 보고 있다.


빙상연맹은 3월 21일 제소하겠다는 결정을 공식적으로 발표했지만, ISU 주최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3월26∼30일)이 끝날 때까지 기다린 후 제소장을 보냈다. 빙상연맹 측은 제소가 우리나라와 ISU 및 국제 피겨스케이팅 심판들 사이의 관계에 악영향을 미쳐, 대회에 출전하는 한국 선수들이 불이익을 받게 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culturesports/2014/04/16/0702000000AEN20140416004000315.html



신고

by GoldenYuna

Notices

Tags

Calendar

«   2017/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 Total : 8,841
  • Today : 2
  • Yesterday : 16

Search in this Section

Join our Movemen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