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gure Skating Experts Started a Petition for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칼 빼든 피겨 전문가들, ISU 회장 사퇴 청원 운동 시작)

Worldwide Protest

April 14, 2014

Edaily E-news

Written by Chong-min Park, Translated by Chloe, Choi


한글은 여기


Figure skating experts opened a petition for the president’s resignation of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ISU) and it will make huge differences in figure skating. Timothy Wood and William Fauver, the veteran figure skaters, Tim Gerber, a figure skating technical experts, and a journalist Monica Friedlander submitted a petition for requesting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Timothy Wood was a silver medalist of the Grenoble Winter Olympics in 1968 and William Fauver was a consistent medalist from many competitions in 1980s. A figure skating technician, Tim Gerber, is the person who wrote a letter at ice insider about the biased judgment of lady’s even at the Sochi Winter Olympics. Monica Friedlander is a figure skating journalist with comprehensive knowledge in that field.

 

△ The movement for requesting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by figure skating experts is drawing people’s attentions (Picture= Gettyimages)



They strongly protested to let Ottavio Cinquanta go for the fairness in figure skating at CHANGE (https://www.change.org/petitions/ottavio-cinquanta-president-isu-requesting-the-resignation-of-ottavio-cinquanta-from-the-presidency-of-the-international-skating-union) which is the website for people to submit their opinion about a certain issue. The experts explained “Ottavio Cinquanta, a president of ISU, disappointed figure skating fans and made them leave this sport”


They also criticized that “His term is supposed to end in June, 2014. But he asked his term extended and got what he wanted. This is an unprecedented situation.”


They added that Mr. Cinquanta showed no appreciation for figure skating’s artistic side by quantifying the sports and dramatically reduced the sport’s popularity by applying the anonymous judging system to make more biased judgments possible.


They also raised their voice by saying that this anonymous judging system he brought made this sport more political than ever.


This movement never happened in any sports history considering that the experts are asking the president’s resignation. The petitions by figure skating fans already happened before, after the night of lady’s event at the Sochi Winter Olympics, but this time is different because figure skating experts are playing a key role in requesting the president’s resignation.


1,500 people participated in this petition movement now and it will be more.

This petition by figure skating experts might bring something in this field and the future career of Mr. Cinquanta known as the very person of the ‘Sochi Scandal’. This movement is making people impressed also because it is for the revitalization of fairness by reforming the system, ‘the president’s resignation’.




[이데일리 e뉴스 박종민 기자] 피겨 전문가들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청원 운동을 시작해 피겨계 커다란 반향이 예상되고 있다.


'피겨 원로' 팀 우드와 빌 파우버, 피겨스케이팅 테크니컬 전문가 팀 거버, 기자인 모니카 프리들랜더는 최근 오타비오 친콴타 ISU 회장의 퇴임을 요구하는 청원 운동을 개시했다.


우드는 지난 1968년 프랑스의 그르노블 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이며 파우버는 1980년대 US 챔피언십 페어에서 꾸준히 메달권에 진입했던 선수다. 피겨 전문가 거버는 앞서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 편파 판정 의혹을 강하게 제기한 인물이다. 프리들랜더도 피겨 전문기자로 해박한 피겨 지식을 갖춘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 피겨 전문가들이 중심이 된 오타비오 친콴타 ISU 회장의 퇴임 촉구 청원 운동이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진= Gettyimages/멀티비츠)


피겨의 공정성을 되찾기 위해 의기투합한 이들은 최근 인터넷 청원사이트인 '체인지'(https://www.change.org/petitions/ottavio-cinquanta-president-isu-requesting-the-resignation-of-ottavio-cinquanta-from-the-presidency-of-the-international-skating-union)를 통해 친콴타 ISU 회장의 사퇴를 강력하게 주장했다. 전문가들은 "친콴타 ISU 회장은 재임 기간 피겨의 인기를 추락시켰다"고 운을 뗐다.

이어 "친콴타 ISU 회장의 재임 기간은 오는 6월까지인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그는 지난해 임기 연장을 요구했고 결국 자신이 원하는 결론을 이끌어냈다. 이는 전례가 없는 일이다"라고 비판의 날을 세웠다.

또한 피겨 전문가들은 "친콴타 ISU 회장은 피겨 스케이팅의 예술성을 떨어뜨리고 피겨의 정량화를 꾀한 장본인이다"며 피겨의 인기를 떨어뜨리는 데 공헌했다고 언급했다. 이들은 친콴타 ISU 회장을 두고 "심판 익명제를 도입해 피겨의 공정성을 크게 해쳤다"라고도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가 도입한 새로운 채점제는 판정시 이전보다 정치성이 개입되고 명성을 많이 보게 되는 현상을 야기시켰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스포츠 역사상 해당 종목 전문가들이 연맹 회장의 사퇴 촉구 청원 운동을 벌인 사례는 찾기 힘들다. 앞서 전 세계 피겨팬들이 하나로 뭉쳐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 판정 논란과 친콴타 ISU 회장의 탄핵 청원 운동을 벌인 적이 있지만, 전문가들이 주축이 된 이번 건과는 영향력에서 비교할 수 없다.

현재 1500여명이 청원 운동에 동참한 상태지만 참여자는 날이 갈수록 급격히 늘어날 전망이다.

전문가들이 들고 일어난 이번 청원이 '소치 스캔들'의 장본인으로 꼽히는 친콴타 ISU 회장의 거취에 어떠한 변화를 가져오게 할지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아울러 피겨스케이팅의 공정성 회복을 위해 시스템 개혁과 ISU 회장 사퇴 청원 운동을 벌이고 있는 피겨 전문가들의 노력도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by GoldenYuna

Notices

Tags

Calendar

«   2019/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Statistics

  • Total : 13,793
  • Today : 0
  • Yesterday : 0

Search in this Section

Join our Mov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