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ident of Figure Skating Federation of Russia Startled: "Can't Understand Korea's Filing of Complaint" (러시아 피겨연맹 회장 "한국 제소, 이해할 수 없다" 당혹)

Official Movement and Reaction

April 17, 2014

Sport Chosun

Translated by Anonymous


한글은 여기


Figure Skating Federation of Russia (FFKKR) couldn't hide their bewilderment of Korea's official complaint on the result of Sochi Olympics. In his interview with R-Sport and other sports media on the 16th, Aleksandr Gorshkov, the president of FFKKR, said that he couldn't understand why Korea had made the official complaint.

 

President Gorshkov started the interview by saying that "I am in a similar position as you [reporters]. I was not notified on the exact contents of Korea's complaints."

 

After explaining the contents in details to Gorshkov, the Russian press insisted on a reply. The contents of the official complaint from Korea are as the following:

 

1. The issue where one of the judges Alla Shekhovtseva is the wife of Valentin Piseev, the former president and current general transparentor of FFKKR. Also, the embrace she has given the Russian skater Adelina Sotnikova right after the game.

 

2. The issue where one of the judges Yuri Balkov was suspended for a year in the past.

 

3. Other controversies of the judging panel such as suspicion of biased scoring.

 

On the issue of the replacements of the judging panel, Gorshkov said that "before the short program, I was briefed in detail that 4 judges will be replaced as 5 of them will be remaining for the long program. This is a frequent occurrence in figure skating events. I do not understand why [Korea] will have a problem with the replacement.” He continued that “if someone had a problem, he or she could bring up the issue that instant. I didn’t hear anyone voice a complaint.”

 

On the issue brought up by US Today concerning Yuri Balkov, Gorshkov said that “I was not aware of this issue at the time. He was one of numerous judges that were selected. Even if he was suspended, that was a long time ago.”

 

On the question about the plan hereafter, he replied it by mentioning it was a very reporter-like question.

"What is there for me to say? As the president of FFKKR and as an individual, there is nothing I can do. I haven't received any official content from the ISU or the KSU.”

 

Even after performing a clean performance at Sochi Olympics last February, Yuna Kim has receive a silver medal giving doubt on the fairness of the scoring while Adelina Sotnikova received the gold. The skepticism on the fairness of the scoring, the advantageous selection of the judges to Sotnikova, and other controversies are being raised not only locally but internationally as well.





러시아 측이 한국의 소치올림픽 여자 피겨 판정 결과에 대한 공식 제소에 당혹감을 드러냈다.


러시아 피겨연맹의 알렉산드르 고르쉬코프 회장은 16일(현지 시간) 러시아 스포츠언론 소브스포르트-R스포트 등과의 인터뷰에서 "한국 측이 왜 제소했는지 이해할 수 없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고르쉬코프 회장은 "나도 지금 당신들(기자)과 같은 입장에 있다. 한국 측이 어떤 부분에 대해 제소했는지 정확히 전달받지 못했다"라고 먼저 운을 뗐다.


소치올림픽 당시 소트니코바와 김연아. ⓒAFPBBNews = News1


하지만 러시아 언론 측이 내용을 설명하며 답변을 추궁했다. 한국 측의 공식 제소 내용은 '전 러시아피겨연맹 회장이자 현 러시아피겨연맹 사무총장 발렌틴 피셰프의 부인 알라 셰코프세바가 심판으로 참여하고 경기 직후 러시아 소트니코바와 포옹한 점', '심판 중 하나인 유리 발코프의 과거 자격정지 경력', '그 외 심판들 간의 편파 채점 의혹' 등이다.


고르쉬코프 회장은 심판이 교체된 건에 대해 "쇼트프로그램 경기가 열리기 전, 프리스케이팅에는 4명의 심판이 교체되고 5명은 쇼트와 동일하게 들어간다고 자세하게 전달했다. 피겨 경기에서는 늘 있는 일이다. (한국 측이)'심판 교체' 건을 문제삼는 이유를 이해할 수 없다"이라면서 "불만이 있는 사람은 그 자리에서도 즉시 항의할 수 있다. 하지만 당시 한국 측은 물론 불만을 표한 사람이 있다는 이야기는 전혀 듣지 못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USA 투데이'가 제기한 유리 발코프 심판에 관한 내용에 대해서는 "당시에는 그런 내용을 몰랐다. 많은 심판들 중 선택된 것이며, 설령 과거 자격정지 사례가 있었다 한들 매우 오래전 일"이라고 답했다.


'향후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라는 말에 대해서는 "참 기자다운 질문"이라면서 "정확히 내가 말할 수 있는게 뭐가 있겠나. 러시아 빙상연맹 회장으로서든, 개인적으로든 전혀 할 수 있는 게 없다. 국제빙상경기연맹으로부터도, 한국빙상연맹으로부터도 이에 대해 공식적으로 전달받은 내용이 전혀 없다"라고 답했다.




푸틴 대통령(가운데), 고르쉬코프 회장(오른쪽), 무트코 체육부 장관(왼쪽에서 두번째). ⓒAFPBBNews = News1


김연아(24)는 지난 2월 소치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종목에서 클린 연기를 선보이고도 심판의 석연찮은 판정에 따라 아델리나 소트니코바(17·러시아)에 이은 2위를 차지했다. 이후 프리스케이팅 심판진이 소트니코바에 유리했다, 김연아의 연기에 대한 채점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등의 비판이 국내외에서 제기된 바 있다.



http://sports.media.daum.net/sports/general/newsview?newsId=20140417095910671

ISU Receives S. Korean Complaint over Sochi Figure Skating Judging (소치 피겨스케이팅 판정 관련 제소장 ISU에 접수)

Official Movement and Reaction

April 16, 2014 

Yonhap News Agency

English article written by Jee-ho Yoo

Translated to Korean by Golden Yuna


한글은 여기



The international governing body for figure skating has received South Korea's complaint over the judging controversy at this year's Winter Olympics, officials said Wednesday. 


The Korea Skating Union (KSU) on April 10 filed a complaint over the disputed composition of the judging panel for the ladies' singles competition at the Sochi Winter Games in February. South Korean star Kim Yu-na won the silver medal with 219.11 points, behind the Russian upstart Adelina Sotnikova, who had 224.59 points. The decision baffled many fans and experts alike, after Kim performed a near-flawless routine in her free skate while Sotnikova made a noticeable landing mistaking during her program. 


A KSU official said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ISU) informed the South Korean body that it has received the KSU's complaint. Earlier in the day, Volker Waldeck, head of the ISU's Disciplinary Commission, told the German news agency DPA that the KSU had officially filed its complaint. Waldeck said it must be decided in the next three weeks whether the ISU or the Court of Arbitration for Sport (CAS) will be responsible for handling the case, and the result will only be determined afterward. 


The KSU is questioning the makeup of the judging panel for the free skate, rather than the results of the competition. The panel for the free skate included Alla Shekhovtseva of Russia, who is married to the head of the Russian figure skating body, Valentin Pissev. Another member, Yuri Balkov of Ukraine, had once been suspended from judging for a year after trying to fix the ice dancing competition at the 1998 Nagano Winter Olympics. Also, Alexander Lakernik, vice president of the Russian skating federation, headed the technical panel, which assesses skaters' spins and jumps, among other technical elements. 


The ISU Constitution and General Regulations state that "no protests against evaluations by referees, judges and the technical panel of skaters' performances are allowed." The ISU also states that protests against results "are permitted only in the case of incorrect mathematical calculation." However, under Article 24 of the ISU Constitution and General Regulations, complaints may be filed with the ISU's Disciplinary Commission "within 60 days of learning of the facts or events which constitute a disciplinary or ethical offense." The KSU said it believes the composition of the panel in Sochi was in violation of the ISU's ethical rules 


The KSU announced its plan to raise the issue with the ISU on March 21, and then waited until after the conclusion of the March 26-30 ISU world championships to take action. The KSU had earlier said filing a complaint may adversely affect our relationships with the ISU and international figure skating judges, and that it might put South Korean skaters at a disadvantage at future competitions. 





4월 16일, 대한빙상경기연맹(KSU, 이하 빙상연맹)의 한 관계자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의 심판 판정 논란에 대한 한국의 제소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빙상연맹은 지난 2월 열린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싱글 피겨스케이팅 경기의 심판진 구성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는 내용의 제소장을 발송했다. 그 경기에서 김연아는 완벽한 연기를 선보여 종합 219.11점을 받았으나, 연기 중 명백한 실수를 범하고도 224.59점을 받은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 밀려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 결과는 많은 피겨스케이팅 팬들과 전문가들은 당혹스럽게 만들었다.


볼커 발덱 ISU 징계위원장은 "앞으로 3주 안에 이것이 ISU에 결정권이 있는 사항인지, 아니면 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서 결정해야 할 것인지에 대한 판단을 내려야 한다"면서 "그 이후에 이 사안에 대한 결과가 나올 수 있다"고 절차를 설명했다.


빙상연맹은 경기의 결과가 아니라 심판진의 구성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 당시 심판진에는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의 총괄 이사 발렌틴 피세프의 부인인 알라 세코프체바가 포함되어 있다. 또 다른 심판인 우크라이나의 유리 발코프는 1998년 나가노 동계올림픽 아이스댄싱 경기에서 담합을 시도하려다 1년간 심판 자격 정지를 당한 바 있다. 또한, 선수들의 스핀과 점프 등 기술 요소를 평가하는 기술 심판진의 총괄자는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의 부회장인 알렉산더 라커닉이었다.


ISU 헌법과 일반 규정은 “점수 계산에 수학적으로 오류가 있을 때를 제외하고는 선수의 연기에 대한 심판 판정에 항의할 수 없다”고 명시하고 있다. 그러나, ISU 규정 제 24항에 따르면, “징계 및 윤리 규정 위반 사실을 알게 된 경우에는 그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ISU 징계위원회에 제소할 수 있다.” 빙상연맹은 소치 올림픽 여자 피겨스케이팅 경기의 심판 구성이 ISU의 윤리 규정을 위반한 것이라고 보고 있다.


빙상연맹은 3월 21일 제소하겠다는 결정을 공식적으로 발표했지만, ISU 주최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3월26∼30일)이 끝날 때까지 기다린 후 제소장을 보냈다. 빙상연맹 측은 제소가 우리나라와 ISU 및 국제 피겨스케이팅 심판들 사이의 관계에 악영향을 미쳐, 대회에 출전하는 한국 선수들이 불이익을 받게 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culturesports/2014/04/16/0702000000AEN20140416004000315.html



Figure Skating Experts Started a Petition for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칼 빼든 피겨 전문가들, ISU 회장 사퇴 청원 운동 시작)

Worldwide Protest

April 14, 2014

Edaily E-news

Written by Chong-min Park, Translated by Chloe, Choi


한글은 여기


Figure skating experts opened a petition for the president’s resignation of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ISU) and it will make huge differences in figure skating. Timothy Wood and William Fauver, the veteran figure skaters, Tim Gerber, a figure skating technical experts, and a journalist Monica Friedlander submitted a petition for requesting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Timothy Wood was a silver medalist of the Grenoble Winter Olympics in 1968 and William Fauver was a consistent medalist from many competitions in 1980s. A figure skating technician, Tim Gerber, is the person who wrote a letter at ice insider about the biased judgment of lady’s even at the Sochi Winter Olympics. Monica Friedlander is a figure skating journalist with comprehensive knowledge in that field.

 

△ The movement for requesting the resignation of Ottavio Cinquanta from the presidency of ISU by figure skating experts is drawing people’s attentions (Picture= Gettyimages)



They strongly protested to let Ottavio Cinquanta go for the fairness in figure skating at CHANGE (https://www.change.org/petitions/ottavio-cinquanta-president-isu-requesting-the-resignation-of-ottavio-cinquanta-from-the-presidency-of-the-international-skating-union) which is the website for people to submit their opinion about a certain issue. The experts explained “Ottavio Cinquanta, a president of ISU, disappointed figure skating fans and made them leave this sport”


They also criticized that “His term is supposed to end in June, 2014. But he asked his term extended and got what he wanted. This is an unprecedented situation.”


They added that Mr. Cinquanta showed no appreciation for figure skating’s artistic side by quantifying the sports and dramatically reduced the sport’s popularity by applying the anonymous judging system to make more biased judgments possible.


They also raised their voice by saying that this anonymous judging system he brought made this sport more political than ever.


This movement never happened in any sports history considering that the experts are asking the president’s resignation. The petitions by figure skating fans already happened before, after the night of lady’s event at the Sochi Winter Olympics, but this time is different because figure skating experts are playing a key role in requesting the president’s resignation.


1,500 people participated in this petition movement now and it will be more.

This petition by figure skating experts might bring something in this field and the future career of Mr. Cinquanta known as the very person of the ‘Sochi Scandal’. This movement is making people impressed also because it is for the revitalization of fairness by reforming the system, ‘the president’s resignation’.




[이데일리 e뉴스 박종민 기자] 피겨 전문가들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청원 운동을 시작해 피겨계 커다란 반향이 예상되고 있다.


'피겨 원로' 팀 우드와 빌 파우버, 피겨스케이팅 테크니컬 전문가 팀 거버, 기자인 모니카 프리들랜더는 최근 오타비오 친콴타 ISU 회장의 퇴임을 요구하는 청원 운동을 개시했다.


우드는 지난 1968년 프랑스의 그르노블 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이며 파우버는 1980년대 US 챔피언십 페어에서 꾸준히 메달권에 진입했던 선수다. 피겨 전문가 거버는 앞서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 편파 판정 의혹을 강하게 제기한 인물이다. 프리들랜더도 피겨 전문기자로 해박한 피겨 지식을 갖춘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 피겨 전문가들이 중심이 된 오타비오 친콴타 ISU 회장의 퇴임 촉구 청원 운동이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진= Gettyimages/멀티비츠)


피겨의 공정성을 되찾기 위해 의기투합한 이들은 최근 인터넷 청원사이트인 '체인지'(https://www.change.org/petitions/ottavio-cinquanta-president-isu-requesting-the-resignation-of-ottavio-cinquanta-from-the-presidency-of-the-international-skating-union)를 통해 친콴타 ISU 회장의 사퇴를 강력하게 주장했다. 전문가들은 "친콴타 ISU 회장은 재임 기간 피겨의 인기를 추락시켰다"고 운을 뗐다.

이어 "친콴타 ISU 회장의 재임 기간은 오는 6월까지인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그는 지난해 임기 연장을 요구했고 결국 자신이 원하는 결론을 이끌어냈다. 이는 전례가 없는 일이다"라고 비판의 날을 세웠다.

또한 피겨 전문가들은 "친콴타 ISU 회장은 피겨 스케이팅의 예술성을 떨어뜨리고 피겨의 정량화를 꾀한 장본인이다"며 피겨의 인기를 떨어뜨리는 데 공헌했다고 언급했다. 이들은 친콴타 ISU 회장을 두고 "심판 익명제를 도입해 피겨의 공정성을 크게 해쳤다"라고도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가 도입한 새로운 채점제는 판정시 이전보다 정치성이 개입되고 명성을 많이 보게 되는 현상을 야기시켰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스포츠 역사상 해당 종목 전문가들이 연맹 회장의 사퇴 촉구 청원 운동을 벌인 사례는 찾기 힘들다. 앞서 전 세계 피겨팬들이 하나로 뭉쳐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 판정 논란과 친콴타 ISU 회장의 탄핵 청원 운동을 벌인 적이 있지만, 전문가들이 주축이 된 이번 건과는 영향력에서 비교할 수 없다.

현재 1500여명이 청원 운동에 동참한 상태지만 참여자는 날이 갈수록 급격히 늘어날 전망이다.

전문가들이 들고 일어난 이번 청원이 '소치 스캔들'의 장본인으로 꼽히는 친콴타 ISU 회장의 거취에 어떠한 변화를 가져오게 할지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아울러 피겨스케이팅의 공정성 회복을 위해 시스템 개혁과 ISU 회장 사퇴 청원 운동을 벌이고 있는 피겨 전문가들의 노력도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United Fan Forum of Figure Skating Pushes KSU to File a Complaint (피겨스케이팅 팬 모임, 빙상연맹의 ISU 제소 촉구 청원 청구)

Worldwide Protest

April 9, 2014

Sports Chosun

Written by Jin-hyun Song, Translated by DCinside Yuna gallery


한글은 여기


After the Sochi Games had finished with the suspicious judging results in the ladies figure skating, Yuna Kim's fans, who have been  rebuking the host country Russia and the judging panel and calling for the urgent filing of a formal complaint lodged with the ISU Disciplinary Commission, further decided to submit a petition urging the Korean Olympic Committee (KOC) and the Korea Skating Union (KSU) to take assertive action on this issue and exhaustive supervision as an umbrella organization.


On March 21, KOC and KSU announced their final decision for official filing about the judging results for Kim's performances at the Sochi Games, and later reported a temporal delay until April due to concern on any discrimination against Korean athletes participating in the World Skating Championships. Since then, they have shown no definite action, thus Korean figure skating fans get to launch a movement beyond an online protest.


According to ISU Constitution and General Regulations, complaints must be filed “within 60 days of learning of facts or events, which constitute a disciplinary or ethical offense” to the ISU DC, yet KSU has shown a noncommittal stance by delaying the filing process even over 40 days past. In this context, continuous postings denouncing KSU as well as KOC for their passiveness are on the board in Kim's online fan cafe. Some fans have held the outdoor rally several times under the name of "Korean Figure Skating Fans Gathering" to exhort KOC and KSU to proceed the filing process urgently. 


A fan spoke out, "Protection of the rights and interests of skaters is what the skating union has to do, and it is so frustrating as a Korean that they do not take a bread-and-butter role for our skater." Another fan revealed a reason for joining this petition by saying, "I plead that KOC and KSU endeavor to get the transparency in figure skating judging finally realized so as to enhance our nation's international status as a host nation of the coming Pyeongchang 2018 Winter Olympics."


A representative of this petition, Hong Ji-sook, an attorney in a law firm ADL, revealed that this petition claiming the obligation of KOC to supervise KSU was based on the the Petition Law and National Sports Promotion Laws, and that as a Korean and fan of Yuna Kim she would expect this petition to serve as a momentum for KOC and KSU to get more actively engaged in filing the complaint to ISU. 


More than 500 fans have provided a letter of attorney for this petition, and they will request for inspection on KOC and KSU to the Board of Audit and Inspection (BAI) of Korea if they don't take the definite action afterwards. 




피겨스케이팅 팬 모임, 빙상연맹의 ISU 제소 촉구 청원 청구


김연아 선수의 소치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싱글 은메달 수상 이후, 주최국 러시아와 심판진을 비판하며 국제빙상연맹(이하 ISU)에 제소할 것을 촉구해오던 김연아 선수의 팬들이 이번에는 대한빙상경기연맹(이하 빙상연맹)의 적극적인 대응과 대한체육회의 적극적인 지도감독을 촉구하는 청원을 내기로 했다.


대한체육회와 빙상연맹은 지난 달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연아 선수의 판정결과에 대해 ISU 징계위원회에 제소하겠다고 밝혔고, 세계선수권 대회에 참석한 우리 선수들의 불이익을 우려해 4월초까지 제소를 미루고 있다고 하였으나, 현재까지 제소할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자 김연아 선수의 팬들이 온라인을 넘어서서 공식적인 행보를 하게 된 것이다.


ISU의 관련 규정에 따라 60일 이내에 징계위원회에 제소가 가능한데, 김연아 선수의 팬 카페에는 벌써 40여일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ISU 제소를 미루고 있는 빙상연맹의 미온적 태도를 질타하는 게시글들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일부 팬들은 '한국 피겨스케이팅 팬 모임'의 이름으로 수차례 빙상연맹의 ISU제소를 촉구하는 옥외 집회를 갖기도 하였다.


이들 팬들 중 한사람은 '빙상연맹이 해야 할 일이 선수들의 권익보호인데, 가장 기본적인 역할을 왜 하지 못하는 것인지 국민의 한 사람으로써 참 답답합니다.' 라고 토로하였고, 또 다른 팬은 '피겨 경기에서 심판판정의 투명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대한체육회와 빙상연맹이 함께 노력하여,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국에 걸맞은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시기를 간절히 청원합니다.' 라고 청원의 이유를 밝혔다.


이번 청원의 대리인인 법무법인 ADL 소속의 홍지숙 변호사(http://blog.naver.com/kongbean)는 청원법과 국민체육진흥법에 의거해 빙상연맹에 대한 대한체육회의 관리감독 책임을 촉구하는 청원을 청구하게 되었다고 밝혔고, 청원의 대리인이기 전에 국민의 한사람이자 김연아 선수를 좋아하는 팬의 한사람으로서 대한체육회와 빙상연맹이 이번 청원을 계기로 ISU 제소에 좀 더 적극적으로 나서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청원에 적극 참여하여 위임장을 작성한 팬들은 이미 500명을 넘어섰으며, 대한체육회와 빙상연맹의 향후 행보가 미진할 경우, 감사원 감사청구까지도 준비할 것으로 알려졌다.


http://media.daum.net/culture/life/newsview?newsid=20140409111726856


Je zlato krasobruslařky Sotnikovové z olympiády v Soči pošpiněné? (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소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금메달은 더럽혀진 메달인가?)

World Press

March 27, 2014

IDNES.cz

Written by Tomáš Macek, Translated by 프라하승냥이


한글은 여기


Ani jedna na mistrovství světa krasobruslařů není, přesto se o nich v Saitamě tolik hovoří. Olympijská šampionka Adelina Sotnikovová je údajně po hrách v Soči "emocionálně i kondičně vyhořelá". A stříbrná Korejka Kim Ju-na už nechce mít se závodním ledem nic společného. Výsledek jejich souboje v Soči je však opět tématem dne.


Ruská krasobruslařka Adelina Sotnikovová skáče při své volné jízdě v...

Ruská krasobruslařka Adelina Sotnikovová skáče při své volné jízdě v olympijském finále v Soči. | foto: Reuters


Když jihokorejská federace neuspěla s protestem u MOV, poslala nyní stížnost disciplinární komisi Mezinárodní bruslařské unie ISU. Rozhodování olympijské soutěže žen v něm označila za zmanipulované a nefér a požaduje vyšetření všech rozhodčích.


Sotnikovová si tehdy v Soči vylepšila osobní rekord o 18 bodů, vyhrála o 5,76 bodu - a u ledu objímala Allu Šechovcovovou, ruskou sudí, která závod rozhodovala!


Internetovou petici za prošetření regulérnosti výsledků podepsaly dva miliony lidí z celého světa. Korejská média rozhořčeně psala, že vítězka dostala ke své známce bonus díky přítomnosti prezidenta Putina. A komentátor společnosti SBS Bae Sung-jae na Twitter uvedl: "Proč nás všechny do Soči zvali, když se tu koná Putinův sportovní mítink?"


Volné jízdy Sotnikovové a Kim byly v posledních týdnech pitvány zas a znovu, ze všech úhlů. Experti rozebírali údajně podrotovaný flip Rusky či lutz, při kterém se měla odrazit ze špatné hrany, ale zároveň i meteorický nárůst známky za předvedení, kterou Sotnikovová dostala v porovnání s minulými závody.


Spekulovalo se, kdo byli ti rozhodčí, kteří jí a další Rusce Lipnické dali podle zápisu v porovnání s dalšími krasobruslařkami nepřiměřeně vysoké bonusové body za jednotlivé prvky.


Korejský protest poukazuje na porušení etického pravidla, podle nějž nesmí rozhodovat "osoby, které se svým vztahem k závodníkovi či jeho doprovodu nacházejí v konfliktu zájmů".


Za nedůvěryhodné osoby považují Korejci právě sudí Šechovcevovou, která je manželkou šéfa ruské federace Pisejeva, a Ukrajince Balkova, jenž byl po hrách v Naganu distancován kvůli snaze ovlivnit pořadí tanečních párů a má blízké vztahy k Moskvě. Ti měli nepřiměřeně navýšit známky pro Sotnikovovou. Jenže Mezinárodní bruslařská unie nezveřejňuje známky od jednotlivých sudích. Důkazy tak zůstávají v "trezoru" ISU.


Když se list Chicago Tribune zeptal prezidenta ISU Cinquanty na tento problém, Ital se rozčileně ohradil: "Byli byste snad radši, aby byl rozhodčím idiot než někdo, kdo má vztah se šéfem federace?"


Přitom i legendární Katarina Wittová tvrdí: "Byla jsem šokována výsledkem. Nerozumím tomu rozhodování."




사이타마에서 개최된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그들(김연아와 소트니코바)에 대해 그렇게 많은 얘기를 하고 있음에도 둘 중 누구도 세계선수권에 참여하지 않았다. 올림픽 챔피언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올림픽 이후 심리적으로도 육체적으로도 완전히 소진된 상태인 것으로 보이며, 은메달 김연아는 더이상 공식 대회에 참여하지 않는다. 그러나 소치에서 벌어졌던 그들의 전투는 오늘날까지 화제다. 


대한빙상경기연맹(KSU)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에 대한 항의(protest)에 실패하고 난 뒤,ISU에 제소(complaints)했다. 제소 내용은 올림픽 여자 싱글 피겨스케이팅의 판정이 공정하지 못한 조작이었다는 것이며, 판정에 대한 설명을 요구했다. 소트니코바는 소치 올림픽에서 개인 최고 점수를 18점이나 올렸으며, 5.76점 차이로 김연아에게 승리했다. 그리고 심판을 보았던 러시아의 알라 셰코브체바를 포옹했다!


판정의 공정함에 대해 조사하기를 요구하는 인터넷 청원에 전세계에서 2백만 명이 넘는 이들이 서명했다. 한국의 미디어는 푸틴이 여자 싱글 경기를 관람하러 왔던 것 덕분에 소트니코바가 보너스 점수를 받았다며 분개했다. SBS의 배성재 아나운서는 트위터에 "푸틴 동네 운동회 할거면 우린 왜 초대한 거냐"라는 글을 올렸다. 소트니코바와 김연아의 프리스케이팅은 지난 몇 주간 계속해서 모든 각도에서 분석되었다. 전문가들은 잘못 수행되었다고 판정되었어야 했으나 이전 대회에서와는 다르게 점수가 상향된 소트니코바의 회전수 부족 플립 혹은 러츠를 분석했다. 


(소트니코바의 잘못 수행된 점프에 높은 점수를 준) 이 심판들은 다른 선수에 비해 또 다른 러시아 선수인 리프니츠카야에게 모든 요소 마다 지나치게 높은 가산점을 부여한 심판들로 추측되고 있다. 한국의 제소는 "경쟁자 또는 경기의 진행에 있어 이해 상충의 관계에 놓인 사람"이 심판을 봐서는 안된다는 윤리적인 규칙을 어긴 것을 지목하고 있다.


한국인들은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의 수장인 피세브의 아내인 셰코브체바, 그리고 나가노 올림픽에서 아이스댄싱 결과를 조작하려고 해 자격 정지를 당했고 모스크바에 연줄이 있는 우크라이나인 발코브를 공정하지 않은 심판으로 지목했다. 그러나 ISU는 개별 심판의 판정을 공개하지 않으며, 이 결과는 ISU의 금고에 잘 보관되어 있다. 미국 언론 시카고 트리뷴이 ISU의 수장인 친콴타에게 이 문제에 대해 물었을 때, 이 이탈리아인은 화를 내며 응답했다. "당신은 연맹 관계자의 친척인 좋은 심판을 두고 바보더러 심판하라고 하겠습니까?" 


그러나, 피겨스케이팅의 전설 카타리나 비트는 이렇게 말한다. "저는 결과에 충격받았습니다. 전 이 판정이 이해가 안갑니다." 



http://sport.idnes.cz/protest-proti-vyhre-krasobruslarky-sotnikovove-na-oh-p1x-/sporty.aspx?c=A140326_210401_sporty_par

Official Movement and Reaction News Archive (공식 항의 및 반응 뉴스 모음)

Official Movement and Reaction

김정행 대한체육회장, "IOC에 피겨 편파판정 관련 항의서한 준비중"  2014.02.21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873400


IOC "판정 논란? 공식 항의는 없었다"  2014.02.21

http://starin.edaily.co.kr/news/NewsRead.edy?newsid=01751526605992816&SCD=EB33&DCD=A20402

 

IOC, 피겨 판정논란에 "공식항의 없으니 입장도 없다" 2014.2.21

http://sports.news.nate.com/view/20140221n31577?mid=s9903&isq=7811

 

김연아 서명운동, 대한체육회 IOC에 공식서한...빙상연맹 ISU에 "재확인 요청" 2014.2.22

http://www.mediapen.com/news/articleView.html?idxno=19066


대한체육회, 피겨 판정 관련 IOC에 유감 표명

http://news.sbs.co.kr/section_news/news_read.jsp?news_id=N1002258665

(SBS)

 

수상한 빙상연맹, 공식제소도 부족할 판에 정중한 요청이 웬 말인가 2014.2.22

http://www.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0299

   

빙상연맹, 피겨 재검 요청..ISU "판정 문제없다" 2014.02.22 

http://stylem.mt.co.kr/styview.php?no=2014022213240290505&type=1

 

“빙상연맹, 정말 읍소만 한 거야?”… 실체 모호한 김연아 재심사 요청, 또 후폭풍으로 2014.2.22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spo&arcid=0008068575&cp=nv

 

빙상연맹, 피겨 편파판정 확인요청…ISU 회장 "확인하겠다" 2014.02.22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873489

 

ISU "문제 없다"…피겨 편파판정 부인 2014.02.22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873512

 

김연아 판정, ISU 공식입장 “공정하고 엄격했다” 2014.02.22

http://sports.donga.com/3/all/20140222/61116128/1

    

빙상연맹, 국제연맹에 피겨 편파판정 확인 요청 2014.02.22 

http://economy.hankooki.com/lpage/sports/201402/e20140222110943118270.htm

   

친콴타 회장 '망언', "심판, 이해관계 있어도 문제없다" 2014.2.23

http://osen.mt.co.kr/article/G1109791344

 

'피겨 판정 의혹' 라케르니크 전 부회장 "나는 떳떳하다" 2014.2.23

http://xportsnews.hankyung.com/?ac=article_view&entry_id=422334

   

'김연아 판정논란' 빙상연맹, 대처 어떻게 하나

김재열 회장 "ISU 규정 숙지, 적합한 대응 할 것" 2014.02.24

http://news1.kr/articles/1554950


대한체육회, "김연아 판정 관련 추가 조치 취하겠다" 2014.03.10

http://durl.me/6o8dmn 민원 답변 캡쳐올라옴.

 

김연아 판정, ISU에 제소…포인트는 ‘심판진 구성’과 ‘편파 판정’ 2014.3.22

http://www.sportsworldi.com/Articles/Sports/Total/Article...


대한체육회, 김연아 편파 판정 ISU에 이의 제기 2014.3.22

http://sports.media.daum.net/sports/general/newsview?newsId=20140322132905973


김연아 측 “ISU 판정 제소, 체육회와 빙상연맹 결정 존중” 2014.03.21

http://sports.news.naver.com/sports/index.nhn?category=sports...

번역 피버스 미디어 http://www.feverskating.com/fevers/65378646

 

김연아 판정 제소, 늦었는데 미적거리기까지 2014.03.25

http://news.tvchosun.com/site/data/html_dir/2014/03/25/2014032590347.html

 

김연아 피겨 판정 논란, 아직 제소 안했다

대한체육회·대한빙상경기연맹, 제소한다더니… "세계선수권 이후에 제소할 것" 딴소리 2014.03.27

http://sports.hankooki.com/lpage/moresports/201403/sp20140327181036109420.htm

 

ISU 회장 “소치 피겨 판정 항의하려면 증거 제출을”   2014.03.28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all&arcid=0008178308&code=12160000

 

체육회-빙상연맹, 김연아 판정 관련 ISU에 제소 접수 2014.4.11

http://news.kbs.co.kr/news/NewsView.do?SEARCH_NEWS_CODE=2843957&ref=A 


獨 언론 "ISU, 대한빙상연맹의 제소장 접수" 보도 2014.4.16

다음 http://sports.media.daum.net/sports/general/newsview?newsId=20140416084105325

네이트 http://sports.news.nate.com/view/20140416n05413?mid=s0601


ISU Receives S. Korean Complaint over Sochi Figure Skating Judging 2014.4.16

http://english.yonhapnews.co.kr/culturesports/2014/04/16/0702000000AEN20140416004000315.html

 

러시아 피겨연맹 회장 "한국 제소, 이해할 수 없다" 당혹  2014.04.17

http://sports.media.daum.net/sports/general/newsview?newsId=20140417095910671

 

ISU 김연아 제소… "답변 기다리는 중"   2014.04.18

http://economy.hankooki.com/lpage/sports/201404/e20140418123146118630.htm

 

ISU 김연아 제소, 대한빙상경기연맹 “접수 확인”… ISU “3주 후 결과”  2014.04.18

http://news.donga.com/BestClick/3/all/20140418/62859222/1




by GoldenYuna

Notices

Tags

Calendar

«   2019/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 Total : 13,792
  • Today : 0
  • Yesterday : 0

Search in this Section

Join our Movement